지역단

부처님의 자비 광명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경남

단장 인사말

 경남지역단 단장
박 해 덕

불기 2566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불기 2566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경남지역단 단원들과 함께 수희찬탄하오며 부처님의 자비광명이 온누리에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그동안 코로나로 인하여 많은 어려움과 고통속에서도 부처님의 가피로 잘 극복하였고, 새 희망과 꿈을 펼칠 새로운 세상이 열리고 있습니다.

다시 희망이 꽃피는 일상으로라는 봉축표어 아래

부처님 오신날을 맞이하여 연등 공양을 올리고 부처님의 가르침에 따라 수행정진 한다면 아름답게 비추는 거리의 연등처럼 우리의 삶도 밝게 비추어 보다 나은 행복한 삶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부처님께서 이 사바세계에 오셔서 모든 중생들에게 깨달음의 길을 열어주셨습니다. 부처님 말씀에 모든 진리가 마음에서 시작되었다고 하니 안으로는 참된 자신을 찾는데 게으름이 없고, 밖으로는 남을 돕고 베푸는데 인색하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동체대비의 마음으로 일상생활 가운데 남을 도우면서 바르게 수행 정진한다면 마음의 온갖 번뇌와 갈등이 사라지고 지혜롭고 행복한 삶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우리가 연등 밝히는 인연 공덕으로 마음속의 무명업장을 소멸하고 지구상의 모든 이웃의 아품과 슬픔을 함께 나누며, 봉축행사를 하는 것은 부처님 가르침대로 대자비 정신을 잊지 않고 살아가기를 다짐하는 것이라 생각됩니다.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이 지구상의 모든 전쟁과 분쟁이 종식되기를 기원하며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의 등불이 온누리에 환히 밝혀져

평화롭고 행복한 세상이 되기를 간절히 발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불기 2566년 부처님오신날

경남지역단장 성불화 박해덕 합장

.

.

--------------------------------------------------------------------------------------------------------

.

경남지역단 포교사 여러분!

임인년[壬寅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에는 호랑이의 힘찬 기운을 받으셔서 더욱 건강하시고 여러분들의 가정에 부처님의 가피가 충만 하시길 기원합니다.

 

끝을 모르는 코로나 상황으로 인하여 지난해는 포교활동이 위축되는 많은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이렇게 어려운 상황에서도 금강경 독송을 중심으로 개인의 수행과 정진을 바탕으로 지역단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도와주신 포교사님들의 노고에 머리 숙여 감사를 드립니다.

 

우리는 부처님의 정법을 배우고 실천하는 포교사로서 '포교가 곧 수행, 수행이 곧 포교'라는 포교사단의 슬로건 아래 더욱 더 정진하고 열심히 수행해야 되겠습니다.

수행을 통하여 나의 삶을 완성하고 더불어 많은 사람들의 이익과 참다운 삶을 위해 노력하는 포교사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우리 지역단은 지난 한 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방역수칙을 잘 준수하며 신년법회를 라이브로 전송하였으며

모든 행사를 최소한의 인원으로 대면과 비대면으로 실시하였고, 지역단 포교사들 간의 정보공유를 위한

단원 수첩을 제작하여 배포하였으며, 1년 동안 활동한 모습을 담은 달력도 만들어 보내드렸습니다.

 

앞으로 각 팀의 팀장을 중심으로 모든 팀원이 화합하며 즐겁고 보람있는 포교활동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지역단에서도 포교사 여러분들과 소통하며 지역별 총괄팀과 팀 활동에도 최대한으로 지원해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끝으로 부처님의 자비광명이 온 세계를 비추고 포교사님들의 가정에 기쁨과 행복이 가득하여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기를 발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불기 2022년 임인년 새해 아침

대한불교조계종 포교사단 경남지역단 단장 성불화 박해덕 합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