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단

부처님의 자비 광명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전북

단장 인사말

 전북지역단 단장
김 용 수

신축년 새해 아침

 

존경하는 전북지역단 포교사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새해 인사 올립니다.

신축년 새해에는 부처님의 가피력으로 하루속히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여러분들의 가정과 이 사회가 평안하여 모든 국민과 세계가 안정되고 행복하게 되기를 깊이 발원합니다.

 

각처에서 여러 분야의 어렵고 힘든 사회의 다양한 포교현장에서 애쓰시는 전북지역단 포교사 여러분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저는 여러분들이 포교활동을 하시는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한, 힘껏 도와드리고 함께 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존경하는 전북지역단 포교사 여러분!

우리는 삼보에 귀의한 불자요, 포교사입니다.

우리는 포교가 곧 수행이라는 확신으로 삼보를 호지하고, 보살도 실천과 함께 정법을 홍포하는데 다함께 노력해야

합니다. 저는 여러분들과 함께 협력하는 지역단, 성취하는 지역단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일하겠습니다.

 

지난 한해 코로나19로 침체되었던 포교활동이 올해는 활성화될 수 있도록 먼저 이 사회, 이 나라를 위해 세계를 위해

열심히 기도하고 정진합시다.

 

부처님오신 날 봉축행사도 두 배로 열심히 하고, 분야별 연수와 단합대회 등 우리 포교사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사찰내

템플스테이도 하고 재교육도 받고 그러면서 이 땅, 전북지역단에서 가장 먼저 작은 불국토를 이루어보도록 합시다.

가슴을 열고 머리를 맞대고 마음을 연하고 손발을 맞추어, 전진대회를 알차게 치를 때까지 내실을 다지며 성장하는

전북지역단을 만들어 갈 것을 다짐해 봅니다.

 

특별히 불교대학 신입생 모집과 신입 포교사 양성에 누구보다도 많은 관심과 애정을 갖고, 후배양성에 앞장서는

우리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우리는 마음을 모아야 합니다. 따뜻한 손을 잡아야 합니다. 함께 발맞추어 나아가야 합니다. 전진하고 또 전진하는

우리가 되어야 합니다. 그것만이 부처님께서 이 땅에 오신 큰 뜻을 알아 실천하는 길입니다.

사랑합니다. 존경합니다. 다 같이 성불합시다.

 

불기 2565년 새해 아침

전북지역단 단장 정법 김 용 수 합장